25일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여자고등학교 강당에서 완산학원 소속 교사들이 전교생을 앞에 두고 학교재단의 비리에 대한 사과를 하고 있다. 최근 완산학원은 설립자 등 학교재단 관계자의 각종 비리로 전주지검이 기소, 재판이 진행되고 있다. 뉴스1
25일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여자고등학교 강당에서 완산학원 소속 교사들이 전교생을 앞에 두고 학교재단의 비리에 대한 사과를 하고 있다. 최근 완산학원은 설립자 등 학교재단 관계자의 각종 비리로 전주지검이 기소, 재판이 진행되고 있다. 뉴스1
25일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여자고등학교 강당에서 완산학원 소속 교사들이 전교생을 앞에 두고 학교재단의 비리에 대한 사과를 하고 있다. 최근 완산학원은 설립자 등 학교재단 관계자의 각종 비리로 전주지검이 기소, 재판이 진행되고 있다. 뉴스1
25일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여자고등학교 강당에서 완산학원 소속 교사들이 전교생을 앞에 두고 학교재단의 비리에 대한 사과를 하고 있다. 최근 완산학원은 설립자 등 학교재단 관계자의 각종 비리로 전주지검이 기소, 재판이 진행되고 있다. 뉴스1
25일 오후 전북 전주시 완산여자고등학교 강당에서 완산학원 소속 교사들이 전교생을 앞에 두고 사과를 하고 있다. 최근 완산학원은 설립자 등 학교재단 관계자의 각종 비리로 전주지검이 기소, 재판이 진행되고 있다. 뉴스1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