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조는 누구] ‘재벌저격수’ 평가도… 재벌개혁 통한 경제민주화 강조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김상조는 누구] ‘재벌저격수’ 평가도… 재벌개혁 통한 경제민주화 강조

입력
2019.06.21 11:11
0 0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21일 청와대 정책실장에 임명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은 재벌개혁에 앞장서 온 진보 경제학자다.

공정거래위원장으로 2년여간 재직하며 38년 만에 공정거래법 전면 개편을 추진했고, 지속가능한 재벌개혁을 강조해왔다. 기업 지배구조 구축을 통한 재벌개혁에서 출발해 갑을 문제 해소⋅상생협력 등을 정착시켜야 경제민주화가 이뤄질 수 있다는 게 김 위원장의 철학이었다.

김 위원장은 재벌개혁에 속도를 내면서도 일감몰아주기 등 불공정 관행에 대해 기업의 자발적인 노력 강조하기도 했다.

김 위원장은 1997년 IMF 외환위기 이후부터 참여연대 경제민주화위원회 부위원장을 맡아 소액주주운동 등 기업 감시 활동에 나섰다. 이후 1999년 참여연대 재벌개혁감시단 단장을 맡은 것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재벌개혁 운동에 앞장서며 삼성그룹 지배구조와 순환출자 등에 문제를 제기해왔다.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에 따른 국민연금 손해액을 지적하며 '삼성 저승사자'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수사를 맡았던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김 위원장을 참고인으로 부를 정도였다.

1962년 경북 구미에서 태어난 김 내정자는 1985년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제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1994년부터는 한성대 무역학과 교수를 역임했고 경제개혁연대 소장직을 맡기도 했다. 이외에도 재정경제원 금융산업발전심의회 위원, 참여연대 경제개혁센터 소장, 한국금융연구센터 소장 등을 역임하며 다양한 활동을 해왔다.

△1962년 경북 구미 △서울 대일고 △서울대 경제학과 △서울대 대학원 경제학 석사 △서울대 대학원 경제학 박사 △한성대 무역학과 교수 △노사정위원회 경제개혁소위 책임전문위원 △참여연대 경제민주화위원회 부위원장 △참여연대 재벌개혁감시단 단장 △재정경제원 금융산업발전심의회 위원 △영국 케임브리지대 경제학과 초빙교수 △참여연대 경제개혁센터 소장 △경제개혁연대 소장 △한국금융연구센터 소장 △공정거래위원장

뉴스1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