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이강인(가운데)을 비롯한 태극전사들이 16일(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에서 막을 내린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우크라이나에 1-3으로 져 준우승을 차지한 뒤 그라운드를 돌며 열띤 응원을 보내준 관중에게 박수를 보내고 있다. 우치=연합뉴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