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이 브라질을 뜨겁게 불태웠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브라질 상파울루 스타디움 공연을 성공리에 마쳤다.

방탄소년단은 25일과 26일(이하 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알리안츠 파르크에서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투어를 열고 10만 명의 팬들과 만났다.

공연은 방탄소년단의 콘서트를 보기 위해 모인 팬들의 열기로 시작 전부터 뜨거웠다. 알리안츠 파르크 입구에는 선착순 입장을 위해 5일 전부터 텐트를 치고 콘서트를 기다리는 팬들을 비롯해 줄을 서며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함께 따라 부르는 등 공연에 앞서 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방탄소년단은 새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의 수록곡 ‘Dionysus’로 첫 무대를 꾸몄다. ‘낫 투데이’를 부르며 강렬한 라이브 퍼포먼스를 이어간 방탄소년단은 ‘IDOL’, ‘FAKE LOVE’, ‘MIC Drop’ 리믹스, ‘Best Of Me’ 등 히트곡들을 비롯해 솔로 및 유닛 무대를 펼치며 팬들의 열광적인 환호를 이끌어냈다.

또, 새 앨범의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feat. Halsey’와 수록곡 ‘Make It Right’, ‘소우주’ 등도 새롭게 선보였다. 객석에서는 더욱더 소리 높여 응원법을 외치고 공연 내내 지친 기색 없이 큰 함성과 떼창으로 화답했다.

브라질 공연을 마친 방탄소년단은 “2년 만에 더 큰 무대에서 아미 여러분을 다시 만나게 돼 너무 기쁘고 행복하다. 여러분이 보내준 뜨거운 열정과 환호를 잊지 못할 것이다. 함께 무대를 즐겨주고 노래로 우리에게 감동을 선물해준 아미,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줘서 너무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1일과 2일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투어를 이어간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