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은행동에서 쫄깃한 노래 배틀이 펼쳐진다. tvN 제공

tvN ‘쇼! 오디오자키’가 더욱 화려한 볼거리로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26일 오후 방송되는 tvN ‘쇼! 오디오자키’는 대전의 핫 플레이스 은행동에서 진행된다. 특히 AJ 박명수, 성시경, 붐이 함께 ‘로드싱어’ 코너를 이끌며 풍성한 재미를 선사할 전망할 예정이다.

막강한 AJ 군단과 더불어 ‘로드싱어’의 상금 룰도 업그레이드, 한층 쫄깃한 대결이 펼쳐진다. 우승자에게 100만원의 상금을 줬던 기존 방식과 달리, 노래를 잘 부르는 참가자가 많을수록 금액이 적립되는 방식으로 바뀌는 것. 1절까지 부르면 30만 원, 2절까지 완창할 경우 60만 원이 쌓이는 만큼 어느 때보다 뜨거운 열기를 내뿜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번 대전 ‘로드싱어’에는 AJ들이 “왕중왕전 같은 느낌이다”라고 극찬할 정도의 역대급 실력자들이 대거 등장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드높인다.

과즙미 톡톡 터지는 상큼발랄 소녀는 물론, 모두를 소름 돋게 만든 락 스피릿 200% 고음 종결자 등 장르를 불문한 대전의 대표 흥쟁이, 끼쟁이들이 총출동해 관객들을 사로잡았다고 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무대를 집어삼키는 가창력 끝판왕들의 배틀 결과도 공개된다. 쟁쟁한 실력자들이 보여준 빅매치의 향연 속 우승 상금이 얼마나 누적되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가운데, 과연 상금을 차지할 능력자는 누가될지 이날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참가자들보다 더 흥겨워하며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AJ 박명수, 성시경, 붐의 찰떡같은 케미스트리도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tvN ‘쇼! 오디오자키’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