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창석이 변함없는 외모를 뽐냈다.PF 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오창석의 변함없는 외모가 화제다.

최근 오창석 소속사 PF엔터테인먼트는 오창석의 고등학생 시절부터 현재까지 외모의 변천사가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게재된 사진 속 속 오창석은 고등학교부터 상당한 시간이 흘렀음에도 불구, 변함없이 뚜렷한 이목구비가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강남 5대 얼짱’이라 불렸던 학창시절 모습은 전형적인 미남의 얼굴과 독특한 헤어스타일이 눈길을 끈다. 이어 라 시간의 흐를수록 더욱 반듯한 매력이 넘치는 잘생김을 담고 있는 외모는 감탄을 자아내기 충분하다.

한편 오창석은 2008년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으로 데뷔, ‘오로라 공주’로 대중적 입지를 구축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