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성령이 사진을 통해 근황을 알렸다.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김성령이 ‘애기얼굴 어플’로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근황을 알렸다.

김성령은 23일 자신의 SNS에 “자고 일어났더니...어려졌어요ㅋㅋ 근데 나 어렸을때 안 이랬어용 아놔 흑백...사진”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게재된 사진 속 김성령은 ‘스냅챗’을 이용한 어플로 찍은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1988년 미스코리아 출신인 김성령은 최초로 지난해 개최된 제62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본선대회 심사위원장을 맡은 바 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