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이 닿다’ 시청률, 여자 30대 이탈하면서 연속 4회 하락…상승 가능?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진심이 닿다’ 시청률, 여자 30대 이탈하면서 연속 4회 하락…상승 가능?

입력
2019.02.15 12:22
0 0
‘진심이 닿다’ 시청률이 눈길을 끌고 있다. tvN 방송 캡처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 시청률이 ‘도깨비’에서 찰떡 궁합 연기를 보여 주었던 이동욱과 유인나가 공동 출연 함에도 불구하고 지난 6일 첫 방송 이후 연속 4회 하락 하고 있다.

TNMS 미디어데이터에 따르면 ‘진심이 닿다’는 6일 첫 방송 시청률 5.6%로 시작 했지만 이후 7일 2회 시청률이 4.9%로 하락하더니, 13일 3회 4.8%, 14일 4회 3.9%로 하락했다.

TNMS 시청자 분석에 따르면 ‘진심이 닿다’ 시청자 중 첫 방송 대비 이탈을 가장 많이 한 시청자층은 여자 30대로 1회때 여자 30대 시청률이 5.5% 였지만 이날 4회 시청률은 2.3%로 3.2% 포인트 크게 하락했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