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전 대표 "김경수 지사 대선 여론조작으로 구속 유감"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홍준표 전 대표 "김경수 지사 대선 여론조작으로 구속 유감"

입력
2019.02.08 15:10
0 0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8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마산어시장을 찾아 상인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8일 경남 창원을 찾은 자유한국당 당권 주자인 홍준표 전 대표는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대선 때 여론조작으로 구속이 된 것에 대해 참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이날 마산어시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취재기자들에게 "제가 1년을 앞당겨서 도지사직을 사퇴해서 (도정 공백을 초래한 점) 도민 여러분에게 참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면서 김 지사의 구속에 대해 이 같이 말했다.

이어 "(김경수 지사 구속으로) 도정이 또 공백 상태에 이르게 됐다. 도청 공무원과 시·군 공무원들은 지사가 없더라도 합심해서 경남을 잘 이끌어주면 참 고맙겠다"고 당부했다.

그는 "오늘 1년 만에 마산어시장을 찾아왔다. 경남에서는 마산어시장이 가장 활기차고, 서민들끼리 협력해서 잘 하고 있는 곳이고, 오늘 'TV홍카콜라'의 창원 생방송도 있고 해서 겸사겸사 찾아왔다"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제가 태어난 고향인 경상남도가 잘 될 수 있도록 저희 당과 함께 열심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홍 전 대표는 약 30분가량 마산어시장 상인들을 만나 격려하고, 회와 소주를 미리 준비한 상인들 요청으로 소주를 한잔 마시기도 했다.

일부 여성 지지자는 ''홍준표 대표님 나라 살려 주세요'라고 적은 손팻말을 들고 응원해 눈길을 끌었다.

홍 전 대표는 어시장 인근 식당에서 아귀찜으로 점심을 해결하고, 지역언론 기자간담회 참석을 위해 창원시 의창구 용호동의 한 카페로 이동했다.

오후 6시부터는 TV홍카콜라의 경남 게릴라 콘서트를 창원시 성산구 미술관(반송점)에서 생방송으로 진행하고, 7시 40분부터는 청년들과의 호프 미팅을 가질 예정이다.

뉴시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