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아프리카 모로코 수도 라바트 근처에서 16일(현지시간) 열차가 탈선해 차량들이 철로 위에 나뒹굴고 있다. 외신은 모로코 북서부 도시 케니트라와 라바트를 왕복하는 이 열차가 달리던 중 선로를 이탈했다며 최소 7명이 숨지고 80여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AP 연합뉴스

북아프리카 모로코 수도 라바트 인근에서 16일(현지시간) 열차가 탈선 해 최소 7명이 사망한 가운데 사고 현장에서 구조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로이터 연합뉴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