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코통신] 2018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 ‘가을여자’ 변신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미코통신] 2018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 ‘가을여자’ 변신

입력
2018.08.28 14:15
0 0
2018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 퀸 제공

2018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이 우아하면서도 섹시한 ‘가을여자’로 변신했다.

김수민은 최근 출간된 전통의 여성 월간지 ‘퀸’ 9월호 표지와 화보 모델로 나섰다. 모두 7페이지에 이르는 표지와 화보에서 올 가을 트렌드인 애니멀 프린트 의상으로 특유의 자연스러운 미모를 뽐냈다.

가을 느낌 물씬 풍기는 브라운 계열 메이크업에 블랙 시스루 블라우스와 레오파드 프린트 티어드 스커트를 입은 사진에서는 발랄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을 내뿜었고, 블랙 지퍼라인이 포인트인 가죽 재킷과 네이비 컬러 레오파드 블라우스로 꾸민 사진에서는 단정한 포니테일 헤어 스타일을 곁들여 커리어 우먼의 도도한 자태를 과시했다.

2018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 퀸 제공

이어진 인터뷰에서 그는 미스코리아에 도전하게 된 계기와 ‘진’ 선발후 달라진 일상, 앞으로의 희망 등에 대해 솔직담백한 어조로 속내를 밝혔다.

KBS2 ‘해피투게더’ 출연과 스포츠 브랜드 ‘휠라’ 화보 촬영 등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김수민은 “대학교 마지막 학기에 진로를 고민하던 중 덜컥 도전했다. ‘진’으로 호명되는 순간 머릿속이 새하얗게 변할 만큼 깜짝 놀랐다”며 “많은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삶을 살고 싶다. 좀 더 구체적으론 국제부 기자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조성준 기자 when9147@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