낸시랭 남편 전준주, 이번엔 전자발찌 충전기 유출 의혹까지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낸시랭 남편 전준주, 이번엔 전자발찌 충전기 유출 의혹까지

입력
2018.01.03 17:47
0 0

낸시랭-왕진진 부부가 30일 오후 서울 역삼동 한 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하고 있다.

낸시랭 남편 전준주(왕진진)가 끊이지 않는 의혹에 휩싸이고 있다. 

3일 한 매체에 따르면 전준주는 사실혼 의심을 받는 여성 A씨의 집에서 전자발찌 충전기를 가져갔다는 의혹까지 받고 있다.

이 매체는 기자회견이 열린 지난달 30일 전준주가 여성 A씨와 동거했던 역삼동 빌라를 직접 방문했다고 전했다. 당시 현장에는 경찰이 출동해 있었고, A씨의 빌라 문 도어락은 뜯겨 있는 상태였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집에 있던 서류와 전자발찌 충전기 등이 없어졌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당시 현장에는 전준주와 낸시랭이 탑승한 차량이 모습을 드러냈다 사라졌다는 사실도 전해졌다.

김지원 기자 kjw8@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정답소녀 김수정 어느새 중학생, 어릴 때와 똑같은 깜찍 외모

[Hi #이슈]"유아인 느끼, 정려원 실망"...김성준, 뭇매받은 말말말

하정우 “‘신과함께’ 지옥? 나태지옥은 피할 것 같다”(인터뷰①)

아오이 소라, 품절녀 된다 "깜짝 결혼 발표"

[SBS연기대상]지성, 영광의 대상..아내 이보영도 눈물 글썽(종합)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