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책] 오로지 삶 外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새 책] 오로지 삶 外

입력
2016.10.21 16:27
0 0

문학

▦오로지 삶

민들레모임 지음. 노숙자들의 독서 창작 모임인 ‘민들레모임’의 첫 책. 평범한 직장인에서 노숙인까지, 삶의 거친 질곡을 오르내린 이들의 생생한 글이 담겼다. 실천문학ㆍ144쪽ㆍ1만원

▦이것이 남자의 세상이다

천명관 지음. 정식 조직원을 꿈꾸는 어린 건달 울트라는 사설경마에 투자한 두목의 심부름으로 말을 손 보러 갔다가 우연히 종마를 훔쳐와 몰래 키우게 된다. 그런데 그 종마의 가격이 무려 35억원. 밑바닥 군상들의 한바탕 도박. 위즈덤하우스ㆍ288쪽ㆍ1만3,000원

▦난쟁이가 사는 저택

황태환 지음. 성국은 선천성 왜소증을 앓고 있는 난쟁이다. 병원에서 아버지와 함께 허드렛일을 하던 그는 좀비로 세상이 멸망하자 아버지와 함께 병원에 갇힌다. 좀비아포칼립스 문학공모전 당선작 ‘옥상으로 가는 길’을 장편소설로 개작. 황금가지ㆍ252쪽ㆍ1만2,000원

▦82년생 김지영

조남주 지음. 슬하에 딸을 둔 서른네 살 김지영씨는 어느 날 친정엄마에 빙의하고 남편의 결혼 전 애인으로 빙의하는 등 이상증세를 보인다. 정신과 상담 결과 원인은 ‘여자로서 당한 부당한 일들’ 때문이다. 민음사ㆍ192쪽ㆍ1만3,000원

▦달이 뜨면 네가 보인다

전아리 지음. 여대생 ‘나’는 대학의 시간강사 ‘박승안’에게 마음을 빼앗긴다. ‘나’는 바람기가 다분한 나쁜 남자와 운명처럼 내연 관계에 빠져들지만 동시에 오래 사귄 친구 재우의 외도를 알게 되며 기묘한 관계가 시작된다. 문학동네ㆍ256쪽ㆍ1만2,000원

교양ㆍ실용

▦건축 멜랑콜리아

이세영 지음. 김중업의 ‘서산부인과의원’부터 ‘가리봉동’까지 16개의 건축과 6개의 공간을 다루는 이 책은 때론 비판적으로, 때론 애정 어린 시선으로 공간을 바라봄으로써 도시에 대한 애도 작업을 시도한다. 반비ㆍ332쪽ㆍ1만7,000원

▦한 잔만 더 마실게요

정승환 지음. 17년 간 엘피 바를 운영한 저자가 말하는 술집에 담긴 이야기들. 책을 읽다 보면 한국의 경제 상황과 맞물리는 술집의 장사 현황, 술집 주인의 멘탈까지 눈에 들어온다. 나무연필ㆍ216쪽ㆍ1만2,000원

▦인간의 조건

지그문트 바우만, 스타니스와프 오비레크 지음ㆍ안규남 옮김. 상이한 세계관을 가진 두 저자가 만나 파편화된 사회의 인간들이 직면하고 있는 삶과, 그러한 사회에서 인간 조건의 근본적 측면들을 성찰한다. 동녘ㆍ338쪽ㆍ1만7,000원

▦어메이징 필로소피

마이클패튼, 케빈 캐넌 지음ㆍ장석봉 옮김. 소크라테스부터 다윈까지 서양의 대표 철학자 23인의 위트있는철학의 세계를 만화책이라는 형식 안에 담아냈다. 철학에 입문하려는 초심자들에게 입문서로 적합한 책. 궁리ㆍ180쪽ㆍ1만3,000원

▦나는 간첩이 아닙니다

서어리 지음. 이 책은 대한민국의 간첩 조작을 정리했다. 국가 폭력의 역사와 그 피해자들이 진실을 증언하면서 트라우마에서 벗어나는 과정을 담았다. 제18회 국제앰네스티 언론상 수상작. 한울ㆍ240쪽ㆍ1만5,000원

어린이ㆍ청소년

▦할머니 집에 가는 길

김용택 글ㆍ주리 그림. 시골 할머니를 만나러 가는 길에 마주하는 사계절 자연과 설렘, 할머니의 포근한 사랑을 담은 그림책. 시인의 담백한 이야기와 화가의 감각적인 색채가 돋보인다. 바우솔ㆍ40쪽ㆍ1만1,000원

▦숨어 있는 괴물

김경옥 글ㆍ박영 그림. 별명이 119인 일구와 성구를 중심으로 승강기 안전, 욕실 안전 등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교육부의 ‘학교 안전 교육 7대 표준안’을 바탕으로 한 안전 동화. 2016년 우수출판콘텐츠 선정. 꿈소담이ㆍ112쪽ㆍ1만원

▦돈의 역사가 궁금해

글터 반딧불 글ㆍ허구 그림. 인류의 3대 발명품 중 하나로 손꼽히는 돈의 역사를풀어낸 책. 주식 탄생과 대공황 등 자본주의 사회의 결정적 사건들을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게 풀어냈다. 꼬마이실ㆍ116쪽ㆍ1만1,000원

▦간장 게장은 밥도둑

이선주 글ㆍ박선희 그림. 세상에서 밥을 가장 좋아하는 태동이는 간장 게장이 밥도둑이라는 말에 전전긍긍한다. 태동이와 친구들은 밥 지키기 대작전을 준비한다. 아이와 부모가 함께 읽을 수 있는 창작동화. 씨드북ㆍ36쪽ㆍ1만1,000원

▦평화 책

토드 파 글ㆍ그림, 엄혜숙 옮김. 아이 눈높이에 맞게 굵은 윤곽선과 알록달록한 색으로 평화라는 개념을 설명한다. 책은 친구를 안아주는 일도 다른 종류의 음악을 듣는 것도 평화라고 말한다. 평화를 품은 책ㆍ32쪽ㆍ1만2,000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