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8.01.09 10:42
수정 : 2018.01.09 11:15

북 대표단장 리선권 “잘될 겁니다”

등록 : 2018.01.09 10:42
수정 : 2018.01.09 11:15

9일 오전 남북 고위급회담이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렸다.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북측 대표단이 판문점 MDL(군사분계선)을 건너오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남북 고위급회담 북측 단장인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은 9일 회담 전망을 묻자 “잘 될 겁니다”라고 말했다

리 위원장은 이날 9시30분쯤 회담장인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으로 이동하면서 남측 취재진이 회담에 대한 소감과 전망을 묻자 “북남당국이 성실한 자세로 오늘 회담을 진지하게 하자는 것”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평화의집 로비에서 북측 대표단을 맞은 우리측 수석대표 조명균 통일장관은 “반갑습니다. 환영합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라고 말했고 리 위원장은 조 장관에 “축하합니다”라고 화답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멀쩡한 거 같은데? 군대 안 갔다와 눈치가 영~” 폭언 넘어 혐오의 말 예사
[단독] 특검, 킹크랩 시연회 관련 4자 대질 추진
관공서에선 “아버님” 옷가게선 “언니”… 이런 호칭 우리말 예절 아니에요
인상률 정한 후 숫자 맞추기… ‘그때 그때 다른’ 최저임금 산출 근거
“특검 수사는 재앙” 푸틴 편든 트럼프…’저자세’ ‘수치” 뭇매
양승태 사법부, 국회의원 성향 파악ㆍ개별 로비 정황
학원가는 지금 자사고 벼락치기 특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