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지은 기자

전혼잎 기자

등록 : 2016.03.31 04:40

"문제는 수도권이야"

4.13 총선 공식 선거운동 스타트!

등록 : 2016.03.31 04:40

여론조사서 부동층 40% 육박

여야 모두 최우선 공략지로

與, 야권연대 바람 차단 주력

더민주-동대문, 국민의당-종로

선거운동 첫 발 떼며 신경전

20대 국회의원 총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31일 새벽 첫 유세 일정으로 서울 동대문시장을 방문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패션거리 상인들과 대화를 나누며 붉은색 옷을 들어보이고 있다. 뉴스1

4ㆍ13 총선을 향한 13일 간의 총력전이 시작됐다.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되는 31일 새누리당, 더불어민주당, 국민의당은 일제히 수도권 표심 잡기에 나선다.

각 여론조사에 따르면 이들 수도권은 부동표가 지역구별로 20~40%에 달해 여야 모두 최우선 공략대상으로 삼고 있다.

새누리당에서 공동선대위원장인 김무성 대표는 첫 행보로 서울 험지를 찾는다. 30일 자정에 찾은 지상욱 후보의 중ㆍ성동을을 제외하면 유세 일정은 박빙 지역에 몰려 있다. 박영선 더민주 의원과 접전을 벌이고 있는 강요식 후보의 구로을을 시작으로 1시간 단위로 마포갑(안대희 전 대법관)ㆍ을(김성동 전 의원)서대문 갑(정두언 의원)ㆍ을(이성헌 전 의원), 관악갑(원영섭 후보)ㆍ을(오신환 의원) 등 야권과 박빙인 지역 지원유세에 나선다.

19대 총선에서 서울은 전체 지역구 48석(현재 49석) 가운데 야당이 31곳을 차지한 야도(野都)였다. 20대 총선은 지금의 일여다야 구도가 유지된다면 여당인 새누리당에게 절대 유리한 판세다. 하지만 야권 후보 단일화가 연쇄적으로 추진되고 있어 새누리당으로선 ‘야권연대’ 바람 차단이 시급해졌다.

중앙선대위 조직본부장인 홍문표 제1사무부총장은 “총선 최대의 격전지는 수도권”이라며 “우리 당으로선 취약지역이자 총선 전체 승패를 가늠할 상징성이 있는 수도권에 최대한 지원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4·13 총선 선거운동이 공식적으로 시작된 31일 0시를 기해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 대표가 동대문 패션거리 일대를 돌며 수도권 표심을 잡기 위한 첫 선거운동을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야권 역시 수도권에 초반 전력을 모두 투입한다. 김종인 더민주 비상대책위 대표는 이날 자정을 기해 서울 동대문 패션몰에서 지역 후보자들과 함께 첫 유세를 갖고 수도권 표심 을 겨냥했다. 김 대표는 31일에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접전을 벌이고 있는 종로 정세균 후보 지원유세를 시작으로 동대문, 서대문, 은평, 경기 안산 등 수도권 공략에 화력을 집중한다. 19대 총선 때와 달리 이번 총선에서는 서울ㆍ경기ㆍ인천 112곳 중 104곳에서 일여다야 구도가 형성돼 방심했다간 선거를 망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김 대표는 주말에는 전북지역과 광주, 제주 등 전통적 야당 강세 지역들을 돌면서 국민의당으로의 표 이탈 방지에 주력한다.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도 자정 무렵 서울 종로 세운전자상가에서 유세전을 시작하며 더민주에 맞불을 놓았다. 안 공동대표는 더민주와 치열한 싸움을 벌이고 있는 광주와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돌면서 대대적인 지원유세를 펼친다는 계획이다.

새누리당은 이번 총선에서 ‘뛰어라 국회야, 잠자는 국회에서 일하는 국회로’를 슬로건으로 내세웠다. ‘국정 발목 잡는 야당 심판론’을 본격적으로 제기한다는 방침이다. 반면 더민주는 ‘문제는 경제다, 정답은 투표다’로 여당 심판론을 내세웠고, 국민의당은 ‘문제는 정치다, 이제는 3번이다’를 기치로 기존 여야 정당에 맞선다.

김지은기자 luna@hankookilbo.com

전혼잎기자 hoihoi@hankookilbo.com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가 31일 오전 0시 서울 종로구 팹랩서울을 방문해 관계자들과 함께 첨단기술관련 인터넷 강의를 들으며 4·13 총선 공식선거활동을 시작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윤석열 “우병우 추가 수사… 다스 실소유자 확인 중”
우병우 출국금지…檢 '공무원·민간인 사찰 비선보고' 수사
[영상] 박주민 의원 “감방 더러운 건 박근혜 본인이 해결해야 할 문제”
김동연 “가계부채 대책에 채권소각 내용 있어”
북촌은 지금, 관광객 탓 주민 떠나는 ‘투어리스티피케이션’
장애 소녀 기사 ‘패륜’ 댓글 도마에
9시 비서실 현안보고ㆍ3시 안보실 업무보고… 문 대통령 사후일정 전격 공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