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4 08:11

아우크스부르크 구자철, 시즌 첫 골이자 결승골 작렬

등록 : 2018.01.14 08:11

구자철/사진=구단 페이스북.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독일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의 구자철이 시즌 첫 골을 작렬시켰다.

구자철은 14일(한국시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임풀스 아레나에서 열린 분데스리가 18라운드 함부르크와 홈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45분 절묘한 헤딩슛으로 골을 뽑았다.

이날 아우크스부르크는 1-0으로 이겼고, 구자철의 득점은 결국 결승 골로 기록됐다.

구자철은 전반 45분 페널티지역 중앙으로 달려 들어가 팀 동료 카이우비의 왼쪽 크로스를 헤딩으로 연결해 득점을 올렸다.

구자철은 후반까지 엄청난 활동성을 보였다.

그는 체력이 떨어진 후반 막판에도 활발하게 움직이며 팀의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한편 팀 동료 지동원은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채태인-박성민 '사인 앤드 트레이드'가 KBO리그에 남긴 것들

[가상화폐] ‘김치프리미엄’ 100조원 사라졌다...정부 규제 영향?

[이슈+]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고 원인은...지질 영양 주사제 오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트럼프 정부 16년만의 세이프가드 발동…중국 겨냥 ‘통상 전쟁’ 전운
청와대 “평창 올림픽에 '평양 올림픽' 딱지 이해 못해”
북한, 인공기 소각은 “고의적 정치도발... ‘평창’ 관련 조치 고려”
상여금 기본급화는 기본, ‘업체 쪼개기’까지…최저임금 편법 만연
개정된 김영란법 시행 1주일…백화점업계, 설 특수 기대감 ‘솔솔’
조정석 '연기에 대한 자신감, 데뷔 때부터 키워'
'믿을 수 없는 신예' 정현-조코비치 경기 명장면5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