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 기자

등록 : 2018.05.15 20:16
수정 : 2018.05.15 20:24

박유천,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와 결별

등록 : 2018.05.15 20:16
수정 : 2018.05.15 20:24

배우 박유천이 결혼을 약속했던 연인과 최근 결별했다. 김주영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유천(32)이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씨와 결별했다.

박유천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박유천이 최근 황씨와의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며 “다른 부분은 사생활인 만큼 더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15일 밝혔다.

박유천은 지난해 4월 소속사를 통해 황씨와의 결혼 소식을 밝혔다. 당시 사회복무요원으로 군 대체복무를 하던 그는 제대 후인 그 해 9월 황씨와 결혼식을 올리겠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2016년부터 교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성폭행 논란을 겪은 박유천은 올해 초 일본 도쿄에서 팬미팅을 개최하며 활동을 재개할 뜻을 보였다.

이소라 기자 wtnsora2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조현민 불법 등기’ 진에어 면허 유지… “신규노선 불허”
김경수 영장실질심사 출석 “성실하게 소명하겠다”
2022학년도 대입 수능전형 30% 이상 늘린다
국회 특수활동비 남겨서 어디다 쓰려고?
진료 중 성범죄 의료인 자격정지 1개월→1년 “여전히 솜방망이”
'박원순 시장 쇼하지 마라' 골목길에 드러누운 반대 시위대
미 상원, 반 트럼프 ‘사설연대’ 에 가세 “언론은 적이 아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