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준석 기자

등록 : 2018.01.11 14:22
수정 : 2018.01.11 18:41

‘13월의 월급’ 연말정산 15일부터 시작… 공제항목 꼼꼼히 챙기세요

등록 : 2018.01.11 14:22
수정 : 2018.01.11 18:41

국세청의 ‘연말정산 간소화’ 온라인 서비스가 15일 오전 8시부터 홈택스(hometax.go.kr)에서 개시된다.

11일 국세청에 따르면, 홈택스에서 공인인증서로 본인 확인을 거치면 신용카드 사용액, 보장성 보험료, 의료비, 교육비, 주택자금, 기부금 등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학자금 대출 상환액, 초ㆍ중ㆍ고 자녀 현장체험 학습비, 중고차 구입내역 등 자료도 추가로 제공된다.

이번 연말정산부터 일부 공제 항목이 달라진다. 지난해 중고차를 구입(신용카드ㆍ현금 영수증 발급 시)한 경우, 구입금액의 10%까지 소득공제 대상에 포함시킬 수 있다. 학자금 대출 원리금 상환액과 초ㆍ중ㆍ고등학생 자녀의 현장체험 학습비(수학여행 등)가 교육비 세액공제(15%) 대상에 새롭게 포함됐다. 출산ㆍ입양에 대한 세금 혜택도 기존에는 자녀 수에 상관없이 한 명을 출산ㆍ입양할 때마다 30만원씩 세액공제 해줬는데, 이번 연말정산부터는 첫째 30만원, 둘째 50만원, 셋째 70만원으로 공제폭이 확대된다.

18일 오전 8시부터는 홈택스에서 별도로 ‘편리한 연말정산’ 서비스가 개시된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다운로드 한 각종 공제자료 전자문서(PDF 파일)를 불러온 뒤, 연말정산 신고서를 작성해 온라인으로 직장에 제출할 수 있는 서비스다. 예상되는 세금 액수를 계산해주기 때문에 이번 연말정산에서 세금을 돌려받을지, 아니면 더 내야 할 지 미리 확인할 수 있다.

또 올해 연말정산부터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외에도 크롬, 사파리 등의 브라우저에서도 간소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전화상담(국번 없이 126번)을 통해 홈택스 이용방법과 세법에 대한 상담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세종=박준석 기자 pjs@hankookilbo.com

15일 개시되는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소득ㆍ세액공제 증명서류 내역. 국세청 제공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강북 주민 울리는 강남 집값 잡기
'호주오픈 8강' 정현, 샌드그렌 상대 1세트 승리
MB 조카 이동형 다스 부사장 '다스는 저희 아버지 것이라 생각'
안민석 의원이 ‘테니스 스타’ 정현 두고 ‘깨알 자랑’ 한 이유
“어메이징, 박항서!” 1억 베트남, U-23 결승 진출로 ‘폭발’
안철수 '北 환영하지만 꼬리가 몸통 흔들게 해선 안 돼…정신 차려야'
일본 약물중독자 마음의 고향 ‘다르크’를 아시나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