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준석 기자

등록 : 2018.01.11 14:22
수정 : 2018.01.11 18:41

‘13월의 월급’ 연말정산 15일부터 시작… 공제항목 꼼꼼히 챙기세요

등록 : 2018.01.11 14:22
수정 : 2018.01.11 18:41

국세청의 ‘연말정산 간소화’ 온라인 서비스가 15일 오전 8시부터 홈택스(hometax.go.kr)에서 개시된다.

11일 국세청에 따르면, 홈택스에서 공인인증서로 본인 확인을 거치면 신용카드 사용액, 보장성 보험료, 의료비, 교육비, 주택자금, 기부금 등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학자금 대출 상환액, 초ㆍ중ㆍ고 자녀 현장체험 학습비, 중고차 구입내역 등 자료도 추가로 제공된다.

이번 연말정산부터 일부 공제 항목이 달라진다. 지난해 중고차를 구입(신용카드ㆍ현금 영수증 발급 시)한 경우, 구입금액의 10%까지 소득공제 대상에 포함시킬 수 있다. 학자금 대출 원리금 상환액과 초ㆍ중ㆍ고등학생 자녀의 현장체험 학습비(수학여행 등)가 교육비 세액공제(15%) 대상에 새롭게 포함됐다. 출산ㆍ입양에 대한 세금 혜택도 기존에는 자녀 수에 상관없이 한 명을 출산ㆍ입양할 때마다 30만원씩 세액공제 해줬는데, 이번 연말정산부터는 첫째 30만원, 둘째 50만원, 셋째 70만원으로 공제폭이 확대된다.

18일 오전 8시부터는 홈택스에서 별도로 ‘편리한 연말정산’ 서비스가 개시된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다운로드 한 각종 공제자료 전자문서(PDF 파일)를 불러온 뒤, 연말정산 신고서를 작성해 온라인으로 직장에 제출할 수 있는 서비스다. 예상되는 세금 액수를 계산해주기 때문에 이번 연말정산에서 세금을 돌려받을지, 아니면 더 내야 할 지 미리 확인할 수 있다.

또 올해 연말정산부터는 인터넷 익스플로러 외에도 크롬, 사파리 등의 브라우저에서도 간소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전화상담(국번 없이 126번)을 통해 홈택스 이용방법과 세법에 대한 상담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세종=박준석 기자 pjs@hankookilbo.com

15일 개시되는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소득ㆍ세액공제 증명서류 내역. 국세청 제공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장애인, 한 달 꼬박 일해도 28만원... 최저임금이 없다
이종석 “핵 없는 한반도 지향… 남북 정상 모두 적극적인 초유의 상황”
[단독] 드루킹 일당 대면조사도, 버려진 USB 수색도 안 했다
[르포] 다산신도시 주민 “택배 갑질 비판 억울”
3개월마다 재계약? 대리점은 파리목숨
경공모와 경인선, 文 팬클럽인가 선거 사조직인가
“이웃서 자녀 짝 찾아요” 강남 아파트 그들만의 혼맥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