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6.05.31 05:13

[2016 상반기 우수특허 대상] 대동인덱스

‘싱글 캠 평행형 인덱스’, 케이스의 부피, 무게 감소

등록 : 2016.05.31 05:13

인덱스 드라이브 전문기업 대동인덱스(대표 손덕수, www.indexdrive.co.kr)가 ‘싱글 캠 평행형 인덱스(Single Cam Parallel Index)’ 장치를 개발ㆍ출시했다.

싱글 캠 평행형 인덱스 장치는 종래의 2매의 캠과 2열의 분할판(터렛)을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1매의 캠과 1열의 분할판을 사용해 캠과 분할판을 수용하기 위한 케이스의 부피와 무게를 감소시켰다.

이로 인한 소형화 및 경량화로 원가절감을 꾀할 수 있게 됐다.

대동인덱스는 1996년 설립 이래 줄곧 기계 자동화 및 동력전달장치의 핵심 유닛이라 할 수 있는 인덱스 드라이브를 생산해왔다. 최근에는 인덱스 드라이브 이외에도 다양한 형태의 캠, 토크리미터, 에어클러치브레이크 등 관련 제품들을 생산하고 있다. 이 제품들은 세정기, 가공기, 충진기, 권선기, 포장기, 프레스, 공작기계 등 산업현장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다.

대동인덱스는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한 기술력의 향상과 서비스 강화를 위해 전 부문에서 전사적인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독도지킴이 후원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이명희 항공안전 무시한 참견 “왜 남이 화장실 가는 모습 보게 하냐”
이헌수 “1억 돈가방, 최경환 집무실에 두고 왔다”
PD수첩 ‘총무원장 3대 의혹’ 방송 예고… 조계종 “음해 땐 MBC 사장 퇴진운동”
“영수증에 찍힌 ‘갑질’ 조현아”… 소비자 불매운동 조짐
한미 정상, 북미회담 전에 만나 비핵화 조율한다
조총련계 학자 “북한, 완성된 핵무기 보유 뜻 암시”
프란치스코 교황, 남북 정상회담 성공 기원… “남북 지도자 ‘평화의 장인’ 되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