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관규 기자

등록 : 2017.12.08 15:39
수정 : 2017.12.08 17:04

현대차그룹, 美안전성 검증 테스트서 최고등급 최다 차종 선정

등록 : 2017.12.08 15:39
수정 : 2017.12.08 17:04

현대자동차그룹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 충돌 테스트에서 가장 안전한 차량에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등급에 총 6개 차종이 포함됐다고 8일 밝혔다.해당 차종은 싼타페(사진)와 맥스크루즈, 제네시스 브랜드 G80ㆍEQ900, 기아차 K3ㆍ쏘울이다. 스바루(4개 차종), 메르세데스벤츠(2개) 등을 제치고 가장 많은 차종이 최고 등급을 받았다. IIHS는 올해 출시된 모델들을 대상으로 충돌 테스트를 실시했으며 모든 항목에서 가장 높은 안전성을 보인 15개 차종을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로 선정했다.

박관규 기자 ac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반역적”… 푸틴 편든 트럼프에 美 내부서 비판 쇄도
‘기내식 파동’ 아시아나항공, “SK가 인수” 루머에 주가 수직이륙 ‘머쓱’
“김병준, 출세위해 노무현 언급 말길… 권력욕 두렵다”
박원순 “모든 게 최저임금 탓?…정치권, 갈등 조장 그만하라”
러일전쟁때 침몰 돈스코이호, 금화ㆍ금괴 있을까
‘양예원 코스프레’ 고교생, 거센 비판에 “죄송하다”
문 대통령 반려견 토리, 개식용 반대집회 등장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