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영권 기자

등록 : 2017.11.30 08:51

유엔 안보리 긴급회의

등록 : 2017.11.30 08:51

니키 헤일리 미 유엔대사가 29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안보리 긴급회의에서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해 발언하고 있다.뉴욕=AP연합뉴스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는 29일(현지시간) 북한의 '화성-15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도발과 관련, "모든 유엔 회원국들은 북한과의 외교 및 교역 관계를 단절해야 한다"고 말했다.헤일리 대사는 이날 오후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안전보장이사회 긴급회의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대북 원유공급을 중단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전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니키 헤일리 미 유엔대사와 조태열 유엔대사가 29일 오후(현지시간) 북한 미사일 발사로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안보리 긴급회의에서 대화하고 있다.뉴욕=AP연합뉴스

헤일리 대사는 "우리는 북한과의 전쟁을 절대로 추구하지 않는다. 지금도 마찬가지"라면서도 "만약 전쟁이 난다면, 이는 어제 목격한 것 같은 (북한의) 공격적인 행동 때문일 것"이라고 말했다.그러면서 "만약 전쟁이 난다면 북한 정권은 완전히 파괴될 것"이라며 "실수하지 말라"고 경고했다.고영권기자youngko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거리로 모인다
[단독] ‘시진핑 방북’ 선발대 평양서 협의 중
사라진 텔레그램 메시지, “안희정 검증은 제대로 않고 피해자 의심”
국민연금 개혁 “더 내고 노후 걱정 덜자” vs “덜 받고 미래세대 부담 줄이자”
김정일 분장에 억대 비용, 땀나면 떨어질라 '냉동텐트' 반려견ㆍ키높이 구두까지 완벽
“벤투 감독 실력 의심의 여지 없다”
김경수 구속영장 기각… 법원 “드루킹과 공모ㆍ범행 가담 다툼 여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