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주희 기자

등록 : 2018.04.17 13:15

류현진, 2경기 연속 QS...한 경기 최다 9탈삼진

등록 : 2018.04.17 13:15

LA 다저스 류현진/사진=OSEN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LA 다저스 류현진(31)이 2경기 연속 퀄리티 스타트(QS, 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했다.

류현진은 1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3피안타(1홈런) 9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투구수는 93개. 올 시즌 한 경기 최다 탈삼진을 거두며 시즌 두 번째 QS까지 올렸다.

1-0으로 맞선 2회말이 유일한 고비였다. 류현진은 2회 선두타자 헌터 렌프로에게 좌전 2루타를 내줬고 후속 크리스티안 빌라누에바에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투런포를 얻어 맞아 1-2 역전을 허용했다.

그러나 더 이상의 실점은 없었다. 류현진은 홈런을 맞은 뒤 4회 1사 후까지 7타자를 연속 범타 처리하면서 무너지지 않았다. 4회 1사 후에는 렌프로에 몸에 맞는 볼을 내준 뒤 빌라누에바에 좌전 안타를 맞아 1사 1,2루에 놓였다. 득점권에 주자를 내보낸 류현진은 프렌치 코데로와 카를로스 아수아헤를 연속 삼진으로 처리하며 위기 관리 능력을 보여줬다.

류현진은 6-2로 앞서 6회 2사 후 세 번째 타석에 들어선 렌프로를 삼진으로 처리하며 이날 경기를 마쳤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트렌드] 엑소-첸백시부터 오마이걸 반하나까지… 가요계 '유닛 전쟁'

'월드컵 본선행' 윤덕여호, 아시안컵의 수확과 남은 과제는?

'좀 나아지나 싶었는데…' 후판 가격 인상에 '시름 깊은' 조선업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우리가 세상을 바꾼다” 전국 곳곳서 ‘미투’ 집회
홍준표 “핵폐기 호들갑, 2008년 영변 냉각탑 폭파쇼 연상”
[인물360˚] 시간에 쫓기며 주민 갑질 견뎌… 택배기사의 하루
[난 목포서 산다] 서울살이 끝내고 제주로? 아니 목포로!
‘갑질 논란’ 셀레브 임상훈 대표 사임
계산원이 쓰러져도 멈추지 않는 곳 ‘마트 계산대’
27세 ‘청년 농부’가 고구마로 연 매출 6억 올린 비결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