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11 21:40

UFC 화이트 대표가 폭로한 코너 맥그리거의 구체적인 복귀 시기

등록 : 2018.01.11 21:40

UFC 라이트급 챔피언 코너 맥그리거./사진=UFC 코너 맥그리거 인스타그램.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UFC 데이나 화이트 대표가 코너 맥그리거(30)의 복귀 계획에 대해 강도 높게 짚고 넘어 갔다.

영국 언론 더 익스프레스가 11일(한국시간) 보도한 바에 따르면 화이트 UFC 대표는 맥그리거가 빨라도 오는 8월은 돼야 UFC 무대에 설 것이라고 했다.화이트 UFC 대표는 이어 “맥그리거가 8월이나 9월까지 경기에 나서지 않는다면 UFC 라이트급 챔피언 벨트를 가진 뒤 약 2년 간 타이틀 방어를 하지 않는 게 된다”며 “그런 일은 있어서는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화이트 UFC 대표는 맥그리거가 적어도 여름에는 UFC 무대에 복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건 시간 싸움이다. 내가 의미하는 게 뭔지 아느냐. UFC에서 시간은 적이나 다름없다”며 “당신이 프로 선수라면 시간은 적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맥그리거는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UFC 관련 사진이 아닌 플로이드 메이웨더와의 복싱 대결 사진을 게재하며 또 한번 빈축을 샀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이슈+] 정유미부터 김고은까지…'공유를 공유하지마'

박승희ㆍ이승훈ㆍ김보름, '쇼트트랙→스피드스케이팅' 공통점?

[E-핫스팟] 박나래 '박보검-김수현, 나래바 초대하고 싶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멀쩡한 거 같은데? 군대 안 갔다와 눈치가 영~” 폭언 넘어 혐오의 말 예사
'도심이 불바다' 뜬 눈으로 밤새운 인천 주민들
김정은, 함경북도 경제시찰… “벼르고 벼르다 나왔는데 말이 안 나와”
관공서에선 “아버님” 옷가게선 “언니”… 이런 호칭 우리말 예절 아니에요
문희상 '연말까지 개헌안 합의 최선', 개헌 불씨 지펴
류여해, 김병준 비대위원장 내정에 “한국당 죽었다”
블록버스터 번역가 숨겨라… 이상한 숨바꼭질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