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무 기자

등록 : 2017.05.03 15:06
수정 : 2017.05.03 18:37

두계학술상에 권인한 성균관대 교수

등록 : 2017.05.03 15:06
수정 : 2017.05.03 18:37

권인한 성균관대 국어국문학과 교수가 제36회 두계학술상 수상자로 3일 선정됐다. 두계학술상은 한국과 인접 지역 문화의 연구를 진흥ㆍ장려하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권 교수는 2015년 출간한 ‘광개토왕비문 신연구’에서 고구려 장수왕이 세운 광개토왕비를 음운, 문법, 어휘 등 국어학적으로 조명했다. 시상식은 오는 12일 서울대 신양인문학술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사상 최장 열대야 행진 주춤… 동해안은 17일 낮 기온 25도 안팎
17일 2022학년도 대입 개편안 확정… 커지는 혼란
서울시, 박원순 옥탑방 이웃 삼양동 주택 등 10곳에 ‘쿨 루프’ 지원
자영업자 569만명 내년 말까지 세무조사 안 받는다
찬ㆍ반 논란 제주 제2공항도 공론조사 가나
정부, 백범 묘역 있는 효창공원 성역화 사업 추진
‘불법 정치자금 수수’ 홍일표, 의원직 상실형 선고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