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기중 기자

등록 : 2018.04.03 13:51
수정 : 2018.04.03 18:51

[분양 돋보기] 교육 인프라 갖춘 복합단지… 지역 최고 38층 랜드마크

등록 : 2018.04.03 13:51
수정 : 2018.04.03 18:51

한화건설이 전북 익산시 부송동에 선보이는 ‘익산 부송 꿈에그린’ 조감도. 한화건설 제공

한화건설이 이달 전북 익산시 부송동 1102번지에서 ‘익산 부송 꿈에그린’을 분양한다. 노후 아파트 비중이 높은 익산시에서 오랜만에 공급되는 신규 아파트인데다 처음 선보이는 지역 최고층(38층)의 브랜드 복합단지여서 실수요자의 관심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익산 부송 꿈에그린은 지하 3층~지상 최고 38층, 4개 동, 전용면적 59~135㎡, 총 626가구 규모다.

▦59㎡ 206가구 ▦74㎡ 140가구 ▦84㎡ 276가구 ▦135㎡ 4가구로 구성된다. 수요자에게 선호도가 높은 전용 85㎡ 이하 중소형 위주로 공급된다. 특히 1,2층에 위치한 상업시설은 입주민들에게 기존 익산시 아파트와 구별되는 원스톱 생활을 제공한다. 상업시설은 총 계약면적 1만1,500㎡(1층 6,700㎡, 2층 4,800㎡)으로, 130여개의 점포 입점이 계획돼 있다.

익산 부송 꿈에그린은 우선 주변 교통 여건도 좋다. 단지 바로 앞에 익산 도심을 가로지르는 관문도로인 무왕로가 지나가 이를 통해 구도심 권역으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단지와 자동차로 20분 거리 안엔 익산고속터미널과 KTXㆍSRT가 정차하는 익산역이 있어 광역교통망 이용도 수월하다. 익산 내 주요 업무지역으로도 출퇴근이 쉽다. 익산 제1국가산업단지는 133만6,000㎡ 규모로 현재 자동차부품과 전기, 전자 등 211개 업체가 입주해 있다. 익산 제2일반산업단지는 330만9,000㎡ 규모로 현재 188개 업체가 입주해 있다.

익산시 신 주거중심인 부송ㆍ어양동 생활권에 있어 주변 생활ㆍ환경 및 교육 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다. 홈플러스 롯데마트 LG베스트샵 CGV가 단지와 1.5㎞ 거리 안에 위치해 있으며, 어양초 궁동초 부천초 어양중 영등중 등도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부송공원, 두레공원, 익산시민공원, 익산중앙체육공원 등이 가까워 주거 환경이 쾌적하다.

익산 부송 꿈에그린의 홍보관은 익산시 영등동 824-3번지 3층(영등공원 인근)에 마련됐다. 견본주택은 익산시 부송동 215-39번지에 5일 문을 열 예정이다. 김기중기자 k2j@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개헌안 표결 본회의장서 막판까지 여야 책임 공방
원산-풍계리 437㎞ 가는데 16시간? 김정은 민망할 만
홍준표 “진짜 북핵폐기 된다면 선거 져도 좋아…하지만 허구”
트럼프 북미 정상회담 연기 시사에 북한 “회담 재고려” 맞불
문무일에 힘 실어준 검사들… 검란 계기로 내부결집 ‘반전’
쓰레기통서 쭈꾸미 해동? 부산지역 맛집들 위생상태 충격
얼마나 아팠을까… 구두 속에 꽁꽁 숨긴 판매직 노동자의 일그러진 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