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지
기자

등록 : 2017.12.01 14:57
수정 : 2017.12.01 19:37

업무추진비 아껴 청와대 전 직원에게 '간식 쏜' 임종석

등록 : 2017.12.01 14:57
수정 : 2017.12.01 19:37

연합뉴스

임종석(사진) 대통령비서실장이 절약한 업무 추진비로 청와대 전 직원들에게 햄버거 간식을 제공했다.임 실장이 청와대 전 직원에게 간식을 제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일 청와대 등에 따르면 임 실장은 “직원들에게 아무것도 해준 것이 없는 것 같다”며 이번 간식 전달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 실장은 연이은 국빈 방문과 국정감사 등으로 격무에 시달린 직원들을 격려하는 의미로 간식을 준비한 것으로 보인다.

임 실장은 국내 수제 햄버거 브랜드인 M사 햄버거와 함께 “3번의 국빈 행사와 국감으로 고생이 많았다”는 메시지도 전했다. 이 햄버거와 메시지는 지난달 30일 오후 청소ㆍ시설 관리 등을 담당하는 현장 직원, 운전을 담당하는 수송부 직원 등 청와대 전 직원에게 전달됐다. 간식 구입비는 업무 추진비로 지급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순지 기자 seria1127@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익산 쌍릉 대왕릉 인골, 백제 무왕을 가리키다
김병준, ‘선(先) 노선 정립 후(後) 인적 청산’ 한국당 비대위 로드맵 제시
‘속초 명물’ 만석닭강정 위생 불량 적발에 소비자 부글부글
이달말까지 비 안 올 듯…1994년 폭염 재현되나
김포 ‘전국 미세먼지 1위’ 이유 있었다…불법 사업장 47곳 적발
송영길 “사유화된 당대표 권한 돌려드리겠다”... 민주당 대표 도전
김정민 변호사 “계엄 문건 관련자들 지옥 보게 될 것”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