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은성 기자

등록 : 2018.02.11 18:20

강풍주의보 속 삼척 노곡면 산불

등록 : 2018.02.11 18:20

주택 1채 전소 뒤 바람타고 계속 번져

11일 오후 3시9분쯤 강원 삼척시 노곡면 하마읍리의 한 주택에서 발생한 불이 인근 산으로 옮겨붙어 산림 2ha를 태웠다. 강원소방본부 제공

11일 오후 3시 9분쯤 강원 삼척시 노곡면 하마읍리의 한 주택에서 난 불이 주택 1채와 산림 2㏊를 태운 뒤 강한 바람을 타고 인근 야산으로 번지고 있다.

불이 나자 산림 당국은 산림청 등 진화헬기 7대와 인력 306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으나 초속 5m의 바람이 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불이 난 하마읍리는 산세가 험하지만 주변에 민가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산림 당국은 “불은 주택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며 “주택을 태운 뒤 불이 바람을 타고 번지고 있다”고 말했다. 강원 산지와 동해안 등지에 이날 오후 1시를 기해 강풍 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박은성 기자 esp7@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9위 4 3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담담하던 禹, CJ압박ㆍ특별감찰 방해 등 유죄 나오자 고개 떨궈
컨벤션효과 미비… 바른미래당 깊어지는 고민
통일부 '北, 평창 폐막식에 김영철 단장으로 고위급대표단 파견'
“아들아 보고 싶었다” 49년 만에 재회한 모자
정부ㆍGM, 구조조정 3대원칙ㆍ조속한 실사 의견 접근
'베이징 올림픽 가즈아!' 민유라-겜린 후원금 6,000만 원 돌파
경찰, 조민기 성추행 논란 본격 수사… “범죄 혐의 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