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강주형 기자

등록 : 2018.06.13 20:04
수정 : 2018.06.13 20:08

스페인, 월드컵 1차전 코앞에 두고 로페테기 감독 경질

등록 : 2018.06.13 20:04
수정 : 2018.06.13 20:08

훌렌 로페테기 전 스페인 국가대표팀 감독. AP 연합뉴스.

‘무적 함대’ 스페인이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1차전을 코앞에 앞두고 감독을 해임했다.

AFP통신은 13일 “스페인 축구협회가 훌렌 로페테기 감독을 해임했다”고 보도했다.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B조에 속한 스페인은 한국 시간으로 16일 오전 3시에 포르투갈과 1차전을 치를 예정이다.

이번 조치는 로페테기 감독이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의 차기 사령탑에 선임된 사실이 전날 발표됐기 때문으로 추정된다.레알 마드리드는 전날 구단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로페테기 감독이 월드컵 종료 이후부터 지휘봉을 잡는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후 스페인 축구협회와 팬들 사이에서는 발표 시기 등이 적절한지 등을 놓고 논란이 일었고 결국 스페인 협회는 로페테기 감독을 해임했다.

로페테기 감독은 2016년 7월부터 스페인 대표팀 사령탑에 올라 2년간 팀을 끌어왔다. 월드컵 기간에 로페테기 감독을 대신할 후임 감독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강주형 기자 cubi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