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흥수 기자

등록 : 2017.12.19 15:00

“나를 불러 줘” 필리핀관광부 ‘친구 소환’ 캠페인

등록 : 2017.12.19 15:00

필리핀 친구를 찾아라! 필리핀관광부가 내년 4월까지 한국 관광객을 대상으로 ‘친구 데려오기(Bring Home a Friend)’ 캠페인을 진행한다.필리핀 국민이나 필리핀에 6개월 이상 거주하는 외국인이 한국인 친구를 초청하면 방문객과 초청자에게 사은품과 경품을 증정하는 프로그램이다.

17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필리핀관광부의 ‘친구 데려오기’ 캠페인 홍보 행사. 필리핀관광부 제공

이 캠페인으로 필리핀을 방문하는 한국인 중 3명에게는 팔라완, 세부, 다바오를 여행할 수 있는 항공권과 리조트 숙박권을 제공한다. 한국 관광객을 초청한 필리핀 친구에게도 추첨을 통해 콘도 숙박권, 자동차, 상품권 등을 증정한다. 필리핀 친구인 초청자와 함께 필리핀관광부의 캠페인 웹페이지(bringhomeafriend.online)에서 온라인으로 등록하면 된다. 경품 추첨과 발표는 캠페인이 끝나는 내년 4월 진행할 예정이다.

최흥수기자 choissoo@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멀쩡한 거 같은데? 군대 안 갔다와 눈치가 영~” 폭언 넘어 혐오의 말 예사
'도심이 불바다' 뜬 눈으로 밤새운 인천 주민들
김정은, 함경북도 경제시찰… “벼르고 벼르다 나왔는데 말이 안 나와”
관공서에선 “아버님” 옷가게선 “언니”… 이런 호칭 우리말 예절 아니에요
문희상 '연말까지 개헌안 합의 최선', 개헌 불씨 지펴
류여해, 김병준 비대위원장 내정에 “한국당 죽었다”
블록버스터 번역가 숨겨라… 이상한 숨바꼭질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