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창훈 기자

등록 : 2018.01.05 14:04
수정 : 2018.01.05 14:05

LG전자 이란 어린이들에게 과학관 선물

등록 : 2018.01.05 14:04
수정 : 2018.01.05 14:05

이란 어린이들이 4일(현지시간) 테헤란에 문을 연 'LG 어린이 과학관'의 다양한 체험시설을 즐기고 있다. LG전자 제공

LG전자가 4일(현지시간) 이란 수도 테헤란 북 가든(Book Garden)에 ‘LG 어린이 과학관’을 열었다.

입구 3면의 벽이 49인치 액정표시장치(LCD) 디스플레이 56대로 뒤덮인 과학관은 지구와 인체, 도시, 집 등과 관련된 과학 원리를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체험 공간으로 구성됐다.

어린이들은 스튜디오에서 밀림이나 해저를 탐험하고 모니터와 자동차 핸들이 설치된 모형 전기자동차로 레이싱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로봇청소기들의 축구 게임과 로봇이 직접 그림을 그리는 것도 볼 수 있다.

과학관이 자리잡은 북 가든은 6만5,000㎡ 규모의 중동 최대 서점이자 종합문화시설이다. 영화관 강의실 독서실 등 문화공간과 식당 같은 편의시설까지 갖췄다. LG전자는 매월 7만 명이 북 가든을 방문해 어린이 과학관도 곧 현지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 이란법인장 안득수 상무는 “이란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과학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이날 개관식에는 안 상무 이외에 김승호 주이란한국대사, 아민 아레프니아 테헤란 외무부시장 등이 참석했다.

김창훈 기자 ch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조현민보다 더했다” 유명 콘텐츠 업체 대표 ‘갑질’ 논란
드루킹 공범 ‘서유기’ 영장심사… 질문엔 묵묵부답
재벌 갑질 이번엔 CJ 이재환… ”비서에 요강 청소도 시켜”
“폼페이오 방북, 김정은의 됨됨이 직접 재본다는 의미'
“아내를 종처럼 부려”… 법정가는 '군수 부인 갑질' 논란
“함께 일하는 경험이 쌓이면 ‘동등한 동료’ 가능해요”
“충성하는 80명만 있으면 돼… 박근혜 공천 살생부 있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