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4.17 21:00

‘호잉 고마워’ 한화 윤규진 첫 승 요건

등록 : 2018.04.17 21:00

한화 윤규진/사진=OSEN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한화 선발 윤규진(34)이 시즌 첫 승리 요건을 갖췄다.

윤규진은 1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두산과 원정 경기에서 선발 등판했다.

윤규진은 이날 두산을 상대로 5이닝을 공 95개를 던지며 5피안타 5탈삼진 2실점으로 막았다.

6회 만루를 만들어 2실점했지만 팀 타선이 폭발하면서 팀이 5-2로 앞서나가 승리 요건에 보탬이 됐다. 특히 제라드 호잉(29)은 연타석 투런 홈런을 터뜨리며 홀로 4점을 추가했다.

윤규진은 시즌 첫 등판이었던 지난 27일 마산 NC전에서 3⅓이닝 만에 공 75개를 던지며 4피안타(1홈런) 4탈삼진 6실점(3자책)으로 패전을 떠안았다.

이날은 달랐다. 1회 1사 후 2번 타자 최주환에게 2루타를 맞았지만 후속 박건우를 우익수 뜬공으로 잡아 이닝을 마무리하며 상쾌하게 출발했다. 2ㆍ4ㆍ5회를 삼자범퇴로 막아냈다.

한용덕(53) 한화 감독은 경기 전 “마음 같아서는 선발 투수들이 6회까지 던져주면 가장 좋겠지만, 현실적으로 5회까지만 잘 던져주면 좋겠다. 그래야 중간 투수들이 과부화 걸리지 않는다”고 말했다. 한 감독의 바람대로 윤규진은 5이닝을 잘 버텼다.

잠실=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트렌드] 엑소-첸백시부터 오마이걸 반하나까지… 가요계 '유닛 전쟁'

'월드컵 본선행' 윤덕여호, 아시안컵의 수확과 남은 과제는?

'좀 나아지나 싶었는데…' 후판 가격 인상에 '시름 깊은' 조선업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北 리명수, 김정은 연설 중 졸다 ‘저승사자’에 딱 걸렸다
가족 폭언 사과는 않고 ‘방음공사’ 한 조양호 회장
[특파원24시] 또 탈옥? 빛바랜 일본 ‘담장 없는 교도소’
전직 대통령 4명이 지켜본 바버라 부시 여사 장례식
화장장에서 발견된 ‘정체불명’ 백골의 정체는
미국인 조현민, 6년간 진에어 ‘불법’ 등기이사 된 이유는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그 분 목소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