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주희
기자(Entertainment)

등록 : 2017.09.13 18:26

[Hi #이슈]배지현부터 김석류-이지윤까지 '야구★와 사랑에 빠진 아나운서"

등록 : 2017.09.13 18:26

스포츠선수와 아나운서의 만남이 화제다. MLB-아이웨딩네트웍스-KBS 제공

또 한 쌍의 스포츠 스타와 아나운서 커플이 탄생했다. 이번엔 메이저리거 류현진과 스포츠 아나운서 배지현의 만남이다.

배지현의 소속사 코엔스타즈 측은 13일 두 사람이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이며, 류현진의 시즌 게임이 끝난 직후 결혼할 것임을 밝혔다.

특히 눈길을 끄는 것은 “동종 업계에서 만나 좋은 동료이자 든든한 지원군으로 2년 간 서로를 배려하며 조심스레 만남을 유지했다”는 것. 두 사람은 공통 관심사인 야구를 바탕으로 첫 만남을 가진 것을 비롯해 애정을 키워올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비슷한 수순을 걸은 다른 스포츠 선수와 아나운서 커플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먼저 김석류 전 스포츠 아나운서는 야구선수 김태균과 지난 2010년 12월 결혼했다. 김석류는 ‘석류 여신’으로 불릴 만큼 빼어난 미모로 인기를 끌었던 스포츠 아나운서로 ‘1세대 원조 야구 여신’의 대표적인 인물로 알려졌다.

또 박병호 선수와 이지윤 전 아나운서 역시 비슷한 커플이다. 이지윤 전 아나운서는 KBS N 스포츠에 스포츠 아나운서로 입사해 활동하다가 2010년 말 퇴사 했고, 2011년 12월 박병호와 결혼했다. 특히 2012년에는 KBS N SPORTS ‘나는 야구선수와 결혼했다’라는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하기도 했다.

이주희 기자 leejh@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류현진♥배지현, 2년 연애→시즌 끝나고 결혼 예정(공식입장)

경찰 "故 최진실 딸 최준희 외할머니, 학대 혐의없음"

샤크라 이은 파경설, 일반인 사업가과 결혼 9년 만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