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3.14 07:11

맨유, 세비야 벤 예데르 막지 못하며 챔피언스리그 8강 좌절

등록 : 2018.03.14 07:11

맨유, 챔스 8강 문턱 못 넘고 좌절/사진=구단 홈페이지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챔피언스리그 도전이 막을 내렸다.맨유는 14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7-2018시즌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16강 2차전에서 세비야에 1-2로 패배했다. 1차전 세비야 원정에서 0-0으로 비겼던 맨유는 최종 스코어 1-2를 기록하며 세비야에 8강 티켓을 내줬다.

세비야가 적지에서 기죽지 않고 경기 초반부터 분위기를 가져갔다. 코레아와 바스케스가 경기 10분 만에 연달아 슈팅을 날리며 맨유 골문을 위협했다. 전반 내내 끌려다닌 맨유는 종료 직전 제시 린가드가 날카로운 측면 돌파를 한 차례 보여줬을 뿐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전반은 0-0 동점으로 마무리 되고 공은 후반전으로 넘어갔다.

선제골을 터뜨린 쪽은 원정팀 세비야 였다. 세비야 예데르가 후반 19분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천하의 데 헤아도 손을 쓰지 못했다. 무리뉴 감독은 마샬과 마타를 투입시키며 파상공세에 나섰지만 득점에 성공한 쪽은 오히려 세비야였다. 예데르가 후반 33분 추가골을 작렬시키며 승기를 잡았다. 벤 예데르가 골대 오른쪽에서 넘어온 코너킥을 헤딩슛으로 연결했고 공을 골키퍼를 맞고 골문으로 들어갔다.

맨유 루카쿠가 후반 39분 래시포드의 왼쪽 코너킥을 받아 1골을 만회했지만 8강행 주인공을 바꿀 수는 없었다. 세비야는 맨유의 공격을 막아내며 최종 승리를 거머쥐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엘롯기' 이번에는 동반 가을야구 진출 성공할까

[카드뉴스] 입틀막주의! 심장이 몽글몽글해지는 드라마 속 '서브커플' TOP 9

다시 웃었다, 휠체어컬링 핀란드전 11-3 완승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여배우 스캔들’ 해명 요구한 공지영… “주진우 기자가 말해라”
‘국내 2위 거래소’ 빗썸 해킹… 가상화폐 350억원어치 도난 당해
바른미래 비례3인 “안철수 심판받았다” 출당 요구
강진 여고생, 실종 전 “내게 일 생기면 신고해달라” 부탁
임혁백 교수 “진보 가치 끌어안은 독일 기민당 거울로”
[단독] 친문 핵심 양정철 귀국… 전대 전후 역할에 촉각
이수만ㆍ방시혁, 美 버라이어티 선정 ‘세계적 음악 리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