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경우 기자

등록 : 2018.04.17 16:34
수정 : 2018.04.17 16:43

해남ㆍ완도ㆍ진도군 광역화장장 7월 개장

등록 : 2018.04.17 16:34
수정 : 2018.04.17 16:43

남도광역추모공원 확정

6월 시험가동

전남 해남ㆍ완도ㆍ진도군 등이 참여하는 남도광역추모공원 조감도. 해남군 제공

전남 해남군이 황산면 원호리 일대에 건립 중인 종합장사시설의 명칭을 ‘남도광역추모공원’으로 확정했다.

해남군은 완도ㆍ진도군이 참여하는 제7차 서남권 광역화장장 건립사업추진단 회의를 갖고 종합장사시설의 광역화장장 명칭을 남도광역추모공원으로 확정하고, 오는 7월 개장을 목표로 추진을 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남도광역추모공원 화장시설은 한울원, 봉안시설은 동백당과 매화당으로 정했다. 남도광역추모공원은 해남과 완도ㆍ진도군 등 3개군의 지자체간 연계협력사업으로 추진되고 있다.

해남군은 오는 7월 정식운영을 목표로 5월까지 화장로 3기를 포함한 화장장과 봉안당 1동, 자연장지를 조성하고 나머지 봉안당 1동은 12월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또 운영규정을 마련하고 시설운영팀을 구성, 6월부터 시험가동을 실시할 계획으로 있어 하반기에는 서남권 주민들은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남도광역추모공원은 해남군 황산면 원호리 산 일원에 195여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화장ㆍ봉안시설과 자연장지, 휴게공원 등 8만7,886㎡ 규모의 공설추모공원을 조성한다.

박경우 기자 gwpar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우리가 세상을 바꾼다” 전국 곳곳서 ‘미투’ 집회
홍준표 “핵폐기 호들갑, 2008년 영변 냉각탑 폭파쇼 연상”
[인물360˚] 시간에 쫓기며 주민 갑질 견뎌… 택배기사의 하루
[난 목포서 산다] 서울살이 끝내고 제주로? 아니 목포로!
‘갑질 논란’ 셀레브 임상훈 대표 사임
계산원이 쓰러져도 멈추지 않는 곳 ‘마트 계산대’
27세 ‘청년 농부’가 고구마로 연 매출 6억 올린 비결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