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진만 기자

등록 : 2017.10.12 20:55
수정 : 2017.10.12 20:56

골프 여제…그녀들의 패션 센스는 몇 점?

등록 : 2017.10.12 20:55
수정 : 2017.10.12 20:56

11일 오후 인천 중구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린 2017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갈라 파티 포토월에서 참가 선수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유소연, 박성현, 장하나, 신지은, 이정은, 고진영, 안신애, 미쉘위. 대회 조직위 제공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무대에서 활약중인 여자 프로골퍼들이 익숙했던 골프복 대신 패션 감각을 마음껏 뽐냈다.     2017 LPGA KEB하나은행 챔피언십 갈라파티가 지난 11일 오후 인천 중구 영종도의 파라다이스 씨티 컨벤션홀에서 열린 가운데 선수들은 각자의 개성이 담긴 의상들로 포토월 앞에 서 이목을 끌었다. 드레스, 캐주얼 의상 등을 입고 다양한 모습을 연출했다.     박진만 기자 bpbd@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서울역서 강릉행 KTX 타는 현송월 단장
러시아 “북미 직접 대화 러시아가 주선하겠다”
“깜언 박항서” … 베트남, 이라크 꺾고 사상 첫 ‘4강 진출’
‘애플 짝퉁’ 중국 샤오미, 진짜 애플 잡을까…기업가치 1,000억달러
취임 ‘돌잔치’에 셧다운 선물 받은 트럼프
독도새우, 숭채만두, 용금옥 추어탕… 청와대 메뉴에 담긴 정치학
승강기가 2m 아래로 '쿵'… 몸 끼였던 60대 사망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