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구 기자

등록 : 2018.03.23 12:55

대진대, 통일 대비 전문공무원 키운다

등록 : 2018.03.23 12:55

게티이미지뱅크

경기 포천시에 있는 대진대학교는 오는 27일부터 ‘통일대비 전문공무원 양성과정’을 개설해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이번 교육은 접경지역인 양주시와 연천군에서 위탁을 받아 운영하는 관학협력 프로그램이다.

소양교육과 전문가교육으로 나눠 운영될 이번 교육은 연천은 30일부터 4월 27일까지 5주간(10회), 양주는 27일부터 5월 8일까지 7주간(14번) 진행된다. 법학, 정치학, 행정학, 교육학, 사회복지학 교수들이 교육을 맡는다.

대진대 관계자는 “이번 교육은 향후 통일 이후 행정체제 변화에 따른 설명과 남북한 통합 행정체제 구축을 위한 공무수행 역량을 강화하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고 말했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코노미스트 “북한 경제발전, 베트남보다 훨씬 험난할 듯”
“기무사 촛불집회 계엄 검토 문건, 외부 법리 받은 적 없다” 돌변한 국방부
북미 ‘미군 유해 송환’ 장성급 회담… 종전 등 후속회담 거론 가능성
‘소리의 마술사’ 성우 이혜경 별세
[특파원 24시] “너무 못생겨서...” 유튜브 여성 과학 강사에 때아닌 외모 악플
중국 대학, 2200년전 진시황 후궁 등 얼굴 복원
소상공인ㆍ편의점 주인들 ‘불복종운동’ 진짜 나설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