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6 15:25

[E-핫스팟] '파도야 파도야' 조아영 "달샤셋 멤버들 응원해줘"

등록 : 2018.02.06 15:25

[한국스포츠경제 최지윤] 배우 조아영이 달샤벳 멤버들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조아영은 6일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소설 '파도야 파도야' 제작발표회에서 "달샤벳 멤버들이 모니터링을 해준다"며 "오늘도 멤버 동생이 응원을 왔다.

멤버들 모두 잘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첫 주연을 맡아 감사하고 행복하다. 사랑 많이 받으면서 촬영하고 있다"며 "작품 끝날 때까지 부담감과 책임감 가지고 노력하겠다"며 "주인공 역할 톡톡히 해내서 드라마가 잘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파도야 파도야'는 전쟁으로 이산가족이 돼 전 재산을 잃은 오복실(조자영)과 가족들의 이야기. 12일 오전 9시 첫 방송.

사진=OSEN

최지윤 기자 plain@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토트넘 손흥민, PFA 선정 '1월의 선수' 등극...생에 첫 수상

방탄소년단이 해냈다! ‘마이크 드롭’ 빌보드 10주째 차트인(영상)

'스켈레톤 윤성빈, 아이언맨→'골드맨' 진화할 것' 전망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롤러코스터 북미회담 이탈 막고, 남북 셔틀회담 시대 열었다
짧지만 강렬했던 2시간, 김정은 “중요한 시기에 오셨다” 문대통령 “북미 회담 반드시 성공”
홍준표 또 막말 “김정은이 곤경 처한 문 대통령 구해줘... 진전 전혀 없어”
미국 ‘환영’ 중국 ‘초조’ 일본 ‘다급’ 엇갈린 3국
2차 정상회담으로 북미 대화 길 다시 연 문ㆍ김
잔혹 살해된 여대생… “내가 범인” 옆집 청년의 이상한 자백
[특파원 24시] 日, 시속 360㎞로 달리는 차세대 신칸센 만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