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11 20:22

신지애, 유럽여자골프 캔버라 클래식 우승 쾌거

등록 : 2018.02.11 20:22

신지애/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신지애(30)가 유럽여자골프 캔버라 클래식 우승을 달성했다.신지애는 11일 호주 캔버라 로열 캔버라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캔버라 클래식 정상에 오르며 통산 50승 고지에 올랐다.

신지애는 이날 최종 라운드에서 8언더파 64타를 치며 3라운드 합계 19언더파 197타로 호주 교포 이민지(13언더파 203타)를 6타차로 제치며 선두에 올랐다. 이로써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21승,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 17승,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11승,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 6승, 그리고 아시아여자프로골프투어 1승(2007년 타일랜드 레이디스 오픈)을 올렸다.

우승 트로피를 거머쥔 신지애는 "뭐라 표현할지 모르겠다"며 "이번 대회에서 전보다 드라이버샷이 더 멀리 나갔는데 아마 이곳에서 호주 쇠고기를 많이 먹어서 그런 것 같다"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민지는 1오버파 73타를 치는 부진을 보였지만 안네 반 담(네덜란드)을 1타차로 따돌리고 준우승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韓 ‘첫 金’ 주인공은 임효준, 1,500m 안현수 연상시킨 놀라운 레이스

백지영, 정석원 대신 사과 “우리 부부 함께 반성하겠다” 눈물

최준석도 계약, FA 미아 이우민만 남았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친박계 “김성태 사퇴ㆍ김무성 탈당하라”
문 대통령 “시베리아 횡단철도 내 고향 부산까지 다다르기를 기대”
[논ㆍ담]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진보 프레임 벗고 더 현실주의로 가야”
1000억짜리 구미 새마을테마공원 어떻게 되나
쓰지도 못할 경비용 드론 샀다 돈만 날린 박근혜 청와대
의성군수 음주운전 사건 무마?...한국당 김재원 의원 영상 논란
[지구촌 핫&쿨] 라마단 기간 ‘막장 드라마’ 방영, 사우디 서구화 상징?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