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세인 기자

등록 : 2018.02.09 16:45
수정 : 2018.02.09 17:39

삼성자산운용, 새 대표에 전영묵 삼성증권 부사장 내정

등록 : 2018.02.09 16:45
수정 : 2018.02.09 17:39

전영묵 삼성자산운용 대표 내정자. 삼성자산운용 제공

삼성자산운용의 새 대표에 전영묵(54) 삼성증권 경영지원실장(부사장)이 내정됐다.

삼성자산운용은 9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전 부사장을 최종 대표이사 후보로 추천했다. 전 내정자는 주주총회를 거쳐 대표로 선임된다.

연세대학교 경영학과를 나온 전 내정자는 1986년 삼성생명에 입사한 후 삼성생명 PF운용팀장과 자산운용본부장 등을 역임했다.박세인 기자 san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한국당 혼돈의 계파 갈등… “이번 주가 중대 분수령”
“총리 공적” JP 훈장 방침에… 일부 “독재 부역자” 반발
강진 여고생 시신으로… ‘아빠 친구’ 차량 머무른 인근서 발견
홍준표 “친박, 나 떠나면 당 지지율 오른다 해… 한번 보자”
인도네시아서 일하려면 인니어 시험 쳐라?
원희룡 제주지사 “대통령에게 난민문제 직접 건의”
김희애 “자신감에 덥석 출연…촬영 마치고 펑펑 울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