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희숙
번역가

등록 : 2017.07.24 11:57
수정 : 2017.07.24 11:59

한눈판 사이 순간접착제에 입이 붙어버린 반려견

등록 : 2017.07.24 11:57
수정 : 2017.07.24 11:59

생후 18개월령 프렌치불도그 종 '브리'는 호기심에 순간접착제 통을 물었다가 입 전체가 붙어버렸다. 메트로 홈페이지 캡처(왼쪽), 게티이미지뱅크

장난 삼아 순간접착제 통을 깨물었다가 입 전체가 달라 붙어버린 반려견이 있습니다. 최근 영국 일간지 메트로에 따르면, 영국 동부의 빌러리케이 타운에 루이스 웰비 씨와 함께 거주하는 생후 18개월령 프렌치불도그 종 '브리'는 이 사건으로 하마터면 목숨을 잃을 뻔했습니다. 루이스 씨가 서랍 위에 놓아둔 순간접착제가 화근이었습니다. 호기심 가득한 브리는 서랍 옆 소파를 딛고 뛰어올라 순간접착제 통을 입으로 덥석 깨물었는데요.

접착제는 순식간에 브리의 입 전체로 흘러버리고 말았습니다. 브리의 혀는 입천장에 달라붙었고 입 전체가 붙어버려 옴짝달싹할 수 없게 됐습니다.

한순간 입이 붙어버리자 브리는 공포에 질린 나머지 호흡조차 제대로 하지 못했습니다. 브리를 발견한 루이스 씨 역시 아연실색하며 브리를 곧바로 응급병원으로 데려갔습니다. 병원에 도착한 브리는 숨을 헐떡이며 매우 고통스러워했습니다. 몹시 동요하는 바람에 검사조차 제대로 할 수 없었습니다. 루이스 씨는 "이러다 브리가 죽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어 덜컥 겁이 났다"고 말했습니다.

의사는 올리브유와 칫솔을 사용해 브리의 입에 묻은 순간접착제를 모두 제거했다. 메트로 홈페이지 캡처

수의사 모니카 구즈만 씨는 우선 브리를 안정시킨 뒤, 올리브유를 사용해 접착제를 차근차근 제거하기 시작했습니다. 접착제는 브리의 입과 입술의 안팎뿐만 아니라 치아와 혀에까지 달라붙어 굳어있었습니다. 모니카 씨는 칫솔과 면봉에 올리브유를 묻혀 접착제를 닦아냈습니다.

접착제를 닦아내기를 수없이 반복한 끝에 드디어 모두 제거할 수 있었는데요. 모니카 씨의 빠른 처치로 위기의 순간을 넘긴 브리는 행복한 기분으로 귀가할 수 있게 됐습니다.

루이스 씨는 "브리의 장난감을 수리하기 위해 접착제를 쓰고서 서랍 위에 뒀었다"며 "브리가 호흡곤란으로 발버둥치는 모습에 너무나 두려웠다"고 말했습니다.

브리가 치료받은 동물병원은 응급이나 중환자에 대한 치료서비스가 뛰어나기로 유명한 곳인데요. 수의사 모니카 씨는 "순간접착제는 독성은 아니지만 개에게 매우 위험하다"며 "순간접착제 통을 씹었을 때 타액과 접촉해 딱딱해지면서 입이 붙어버리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브리는 루이스 씨가 서랍 위에 올려둔 순간접착제 통을 물었다. 순간접착제 등 위험한 물건은 반려동물이 절대 닿을 수 없는 곳에 보관해야 한다. 메트로 홈페이지 캡처

"반려견이 접착제를 먹은 경우 신속히 동물병원으로 데려가야 합니다. 다른 돌발상황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접착제를 직접 제거하려 시도하면 안 됩니다."

한편 영국 헤멜 헴스테드 타운에 거주하는 10세 잭러셀테리어 종 알피는 전단지에 붙은 접착제를 핥았다가 턱 전체가 붙어버려 5시간이나 시달려야 했는데요. 접착제가 알피의 타액과 반응해 입 주위를 접착시켰기 때문입니다.

사소한 부주의가 반려동물의 생명을 이토록 위험하게 할 수 있습니다. 접착제 등 위험한 물건은 반려동물이 닿을 수 없는 안전한 장소에 보관해야 합니다.

한희숙 번역가 pullkkott@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윤석열 “우병우 추가 수사… 다스 실소유자 확인 중”
우병우 출국금지…檢 '공무원·민간인 사찰 비선보고' 수사
[영상] 박주민 의원 “감방 더러운 건 박근혜 본인이 해결해야 할 문제”
김동연 “가계부채 대책에 채권소각 내용 있어”
북촌은 지금, 관광객 탓 주민 떠나는 ‘투어리스티피케이션’
장애 소녀 기사 ‘패륜’ 댓글 도마에
9시 비서실 현안보고ㆍ3시 안보실 업무보고… 문 대통령 사후일정 전격 공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