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오대근 기자

등록 : 2018.04.04 11:11
수정 : 2018.04.04 15:36

[포토] 여·야 4당 원내대표 회동, 개헌 협상 난항

방송법, 공수처법 처리놓고 줄다리기

등록 : 2018.04.04 11:11
수정 : 2018.04.04 15:36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63빌딩 한 식당에서 열린 여야 4개 교섭단체 원내대표회동에서 인사를 나눈 후 자리로 향하고 있다. 여야 4당 원내대표는 이날 회동에서 국회 정상화를 논의했지만, 합의에는 실패했다. 여야는 개헌안과 더불어 방송법 개정안, 공수처 설치법 처리를 놓고 팽팽히 맞서고 있어 당분간 4월 임시국회 정상화까지는 상당한 진통이 예상된다. 왼쪽부터 바른미래당 김동철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평화와 정의의 의원모임' 노회찬 원내대표.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철성 “드루킹 수사, 의구심 드린 것 잘못… 수사 은폐는 아냐”
“단 한 걸음도 멈추면 안돼” 한진일가 수상한 ‘VIP 의전’
삼성 ‘일베’ 지원의혹에 유민아빠 “갤럭시, 팽목항에 던질 것”
북한서 대형 교통사고… 중국인 관광객 32명 사망, 2명 중상
최종구, 지배구조 연일 압박…고민 깊어지는 삼성생명
野 ‘바둑이 비밀호칭’ 의혹에 “文대통령 답하라” 맹폭
“마음 무너진다”… 몸 상태 SNS에 공개한 한예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