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류효진 기자

등록 : 2017.10.12 14:43

경찰 출두하는 서해순 씨

등록 : 2017.10.12 14:43

[저작권 한국일보] 가수 고(故) 김광석 씨 부인 서해순 씨가 12일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피고발인 신분으로 출두하고 있다.

[저작권 한국일보] 가수 고(故) 김광석 씨 부인 서해순 씨

[저작권 한국일보] 가수 고(故) 김광석 씨 부인 서해순 씨가 12일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피고발인 신분으로 출두하고 있다.

[저작권 한국일보] 가수 고(故) 김광석 씨 부인 서해순 씨

가수 고(故) 김광석 씨 부인 서해순 씨가 12일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피고발인 신분으로 출두하고 있다.김광석 씨 친형 김광복 씨는 '서씨가 딸 서연 양이 급성 폐렴으로 위독할 때 119 신고를 늦게 해 사망하게 만들었고, 딸 사망을 숨긴 채 저작권소송을 종료시켰다'며 지난달 서 씨를 유기치사·사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고, 경찰은 이 사건을 받아 이날 조사를 실시하게 됐다. 류효진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유라시아까지 철도 연결… 북방 경제협력 본격 착수
[월드컵] 한국-스웨덴, 득점없이 0-0 전반전 종료
박훈 “‘시건방’ 논란 뒤 인신공격 도 넘어… 인내심 한계”
“쇄신 대상의 셀프 쇄신안”… 내분 커지는 한국당
남북 통일농구 15년 만에 부활, 평양ㆍ서울서 개최 합의
치욕적 패배에도 셀카… 선수들 내분… 팬들 분노 사는 독일팀
먹방으로 돌아온 이영자 “전참시 덕분 CF 찍고 빚 갚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