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1.14 22:44

세르비아 감독 “한국 적극성ㆍ유기적인 움직임 인상적”

등록 : 2017.11.14 22:44

[한국스포츠경제 정재호]

믈라덴 크르스타이치 세르비아 감독/사진=KFA

믈라덴 크르스타이치 세르비아 감독이 한국과 세르비아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평가전이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세르비아는 14일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한국 대표팀과 A매치 평가전을 갖고 1-1로 비겼다.

후반 13분 선제골을 넣고도 2분 뒤인 15분 페널티킥으로 동점골을 내줬다. 판정에 불만을 가질 만도 한 판정이었지만 그는 굳이 상황을 되새기지는 않았다.

크르스타이치 감독은 “이번 방문이 만족스럽다”고 운을 떼며 “경기가 빠른 템포로 진행됐고 후반 경기력이 만족스럽다. 선수들에게 경험을 줄 수 있었고 조직력을 다질 수 있어 긍정적이라고 생각한다. 월드컵 본선까지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 선수들에 대해서는 적극적인 자세에 인상을 받았다. 그는 “적극성이 인상적이었고 전술적으로는 유기적인 움직임이 좋았다. 좋은 팀 분위기를 가져가고 영리하게 경기를 준비한다면 충분하지 않을까”라고 덕담을 건넸다.

이어 “많이 뛸 수밖에 없는 내용이었고 체력적으로 우리가 우위에 있었으나 한국이 대처를 잘했다”고 덧붙였다.

울산=정재호 기자 kemp@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펠레가 찼던 텔스타 메시에게서 부활, 공인구와 경제

[스타와 행복](45) 손여은 '악녀 구세경, 사랑 받아 행복'

아이폰X 전세계서 품질 논란, 국내 출시 이대로 괜찮나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옴짝달싹 못하게 만드는 ‘측근들의 배신’
외나무다리서 다시 만난 MBㆍ친노의 ‘역린 정치’
올림픽 앞두고 폭행 당한 심석희, 여자 쇼트트랙 메달 전선 흔들
박범계 “4대강 관련 문서 파기 중”… 수자원공사 “확인 중”
미국의 유일 대북 군사옵션은 “전면침공”
재건축 연한 확대 두고 부동산 시장 술렁…단기척 위축 불가피
‘23+α’안 실패 땐... 女아이스하키 단일팀 무산될 수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