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재현 기자

등록 : 2018.06.14 07:20
수정 : 2018.06.14 10:50

[TK단체장] 상주시장 황천모 “새로운 상주,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등록 : 2018.06.14 07:20
수정 : 2018.06.14 10:50

황천모(왼쪽 3번째) 상주시장 당선인이 지지자들과 당선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잠든 상주를 깨우고 새로운 상주를 만들겠습니다.”

경북 상주시장 선거에서 자유한국당 황천모(60) 후보가 전현직 시장과 전직 국회의원을 따돌리고 당선됐다.그는 1만5,394표 25.65%의 득표율로 무소속으로 출마해 1만2,972표(21.61%)를 얻는 이정백 시장을 2,422표차로 눌렀다. 6파전으로 치러진 이번 상주시장 선거는 자유한국당 공천 잡음과 현충일 추념식 막말 파문이 겹쳐 결과를 가늠할 수 없을 정도로 예측이 힘들었다.

당초 현직 프리미엄의 이정백 후보가 낙승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왔지만, 한국당의 전국적 참패 기류가 휩쓸면서 지역 내에서는 표가 되레 결집한 것으로 보인다.

황 당선인은 ▦낙동강 사업권 연계 체류형 힐링 휴양단지 조성 ▦경북농축수산물유통공사 설립 ▦육군사관학교 상주 이전 추진 ▦경북대 상주캠퍼스 활성화 ▦음용수 및 농업용수 관리 방안 구축 등을 주요 공약으로 내세웠다.

그는 “황천모를 믿고 일할 기회를 주신 상주시민께 무한히 감사드린다”며 “새로운 상주를 위해 시민들과 손잡고 함께 전진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또 “다른 시각과 다른 각도에서 바라보고 상주 백년대계를 세워 혼신의 힘으로 제2의 상주 르네상스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경북 상주 60세 ▦ 권성희(49)씨와 1남2녀 ▦상주고 ▦한양대학교 대학원 법학과 박사과정 6기(3년)수료  ▦자유한국당 수석부대변인 ▦대한석탄공사 상임감사

김재현기자 k-jeahyu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인규 “원세훈이 검찰총장에 전화해 ‘논두렁시계’ 보도 제안”
‘여배우 스캔들’ 정면 반박한 이재명 “사필귀정 믿는다”
안상수 '이번에 친박ㆍ비박 용어 자체를 없애겠다'
[단독] “김정은 속내 절대 몰라… 아무것도 포기 않고 이득 얻는데 능해”
김부선 “주진우 녹취파일, 내가 유출한 것 아냐”
지드래곤 ‘군 병원 특혜’ 의혹... YG “작은 1인실서 치료” 반박
[줌인뉴스] 신용카드 ‘의무수납제’ 왜 없애려는 건가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