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2 11:43

KBO, 비디오판독센터 운영 대행업체 선정 입찰 실시

등록 : 2018.01.12 11:43

KBO 판독센터/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KBO(총재 정운찬)는 12일 KBO 비디오판독 센터 운영 대행 업체 선정을 위한 입찰을 실시한다.

이번 입찰을 통해 선정되는 업체는 2018년 한 시즌 동안 KBO 비디오판독 센터의 운영을 대행하게된다.

KBO는 심판 판정의 공정성과 독립성을 확립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비디오판독 센터를 설치한 바 있다.

입찰 방식은 조달청이 운영하는 나라장터에서 제한 경쟁 입찰 방식으로 진행되며, 참가 자격은 2017년 국내외 스포츠 중계 제작사 또는 국내외 스포츠 중계 방송사다. 접수는 12일 오전 9시부터 18일 오후 5시까지이며 입찰 참여를 원하는 업체는 나라장터에서 제안요청서 양식을 다운받아 작성한 후 필요 서류를 첨부해 KBO(클린 베이스볼 센터)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이메일, 우편, 팩스 접수는 불가.

입찰에 대한 서류 심사 결과는 22일에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기타 자세한 내용은 나라장터의 공개 입찰 공고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터뷰] 사랑하는 제자 기성용에게 스승 정한균이 띄우는 편지

차준환 '평창서 '최고 난도' 구성 클린 연기 보여주고 싶다'

강남 집 값과의 전쟁 선포…정부 '반드시' vs 전문가 '절대로'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