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23 19:46

혼다 LPGA 타일랜드 2연패 도전하는 양희영, 8타차 공동 8위

등록 : 2018.02.23 19:46

양희영./사진=LPGA 페이스북.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혼다 LPGA 타일랜드 2연패를 노리는 양희영(29)이 ‘톱10’ 이내의 순위를 유지했다.

디펜딩 챔피언 양희영은 23일 태국 촌부리의 샴 컨트리클럽 올드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3타를 줄여 합계 8언더파 136타를 기록했다.양희영은 10언더파 62타를 몰아치며 16언더파 128타로 단독 선두에 나선 제시카 코다(미국)에게 8타 뒤진 공동 8위에 자리했다.

박성현(25)과 전인지(24)는 나란히 1오버파 73타로 부진, 공동 19위(4언더파 140타)에 머물렀다. 고진영(23)고 김세영(25) 역시 같은 순위다.

세계랭킹 3위 유소연(28)은 2타를 까먹어 공동 29위(2언더파 142타)에 그쳤다.

2016년 이 대회에서 정상에 올랐던 렉시 톰슨(미국)과 이번 시즌 개막전 바하마 클래식 우승자 브리타니 린시컴(미국)은 코다에게 4타 뒤진 공동 2위(12언더파 132타)에 포진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단독] “여친 성범죄 방관도 죄!” 뿔난 팬들, 뮤지컬 보이콧 선언

[단독] 화성시, 군공항 이전 문제 수원과 협의 많았다…’7년 전에는 이전 공동 촉구’

후쿠시마 수산물 WTO 분쟁서 한국 1심 패소...'방사능 공포 확산'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알레르기 좀 있다고 이런 것도 못 먹어? 배부른 소리 한다! 참 유별나네!!
통한의 ‘VAR 판정’ 고개 떨군 코리아
박정희시대 프레임에 갇힌 우파, ‘보수 3.0’ 새 비전이 필요하다
‘통상임금에 상여금 포함’ 곧 법제화한다
“100억 모은 비결요? 주식은 버는 것보다 잃지 않는게 중요”
[우주개발] 3D프린터로 엔진부품 제작… 로켓 발사비용 뚝!
박지성이 말한다 “여기서 포기하면 진짜 최악의 월드컵”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