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설이
PD

등록 : 2017.10.12 11:15

[영상] 세계에서 가장 긴 혀로 기네스북 오른 강아지

등록 : 2017.10.12 11:15

전세계 진귀한 기록이 모이는 기네스북에는 예상 못한 독특한 기록이 즐비하다. 그 중 하나가 ‘세계에서 가장 긴 혀를 가진 강아지’기록이다. 미국 사우스다코타에 사는 개 ‘모치’는 세계에서 가장 긴 혀를 가져 기네스북에 올랐다. 세인트버나드 종인 모치는 무려 18.58cm의 혀를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전 신기록 견이었던 페키니즈 '퍼기'의 혀 11.5cm보다 7cm가량 더 길다.

하지만 긴 혀로 전 세계인의 관심을 받게 됐지만 사실 불편한 점이 많다고 한다. 혀가 긴 탓에 숨쉬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 바닥에서 물건을 집을 땐 먼지나 흙 등을 같이 삼켜버리는 경우도 많다. 그러나 모치는 가족들의 도움을 받아 음식을 먹고 산책을 즐기며 행복하게 살고 있다. 모치의 긴 혀를 영상에 담았다.

한설이 PD ssoll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PD수첩 사건ㆍ세월호 수사 방해… 줄줄이 타깃
사우디 노동자 출신 첫 원내대표 김성태의 변신 이력
신연희 강남구청장 이번엔 친인척 채용 청탁 의혹
수능 최고점자 2人의 비결은… “포기할 건 과감히 포기했어요”
“도로 친박당 안돼” 중립지대 표심 김성태에 몰려
전 NBA 스타 로드먼 “내년 2월, 북한-괌 농구경기 추진 중”
쓸쓸한가? 황홀하다!... 강경 곰삭은 풍경 속으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