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아름 기자

등록 : 2017.03.21 11:59
수정 : 2017.03.21 11:59

오늘 서울 공기질, 세계 최악 2위

에어비주얼 조사 "중국보다 심해"

등록 : 2017.03.21 11:59
수정 : 2017.03.21 11:59

미세먼지가 하늘 전체를 뒤덮은 모습. 한국일보 자료사진

전국을 뒤덮은 미세먼지가 며칠 째 극성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서울의 공기질이 세계 주요 도시 중 두 번째로 나쁘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21일 세계 대기오염 실태를 감시하는 다국적 커뮤니티 에어비주얼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한국시간) 기준 서울의 공기품질지수(AQIㆍAir Quality Index)는 179를 기록, 인도 뉴델리(187)에 이어 세계 주요도시 중 두 번째로 대기오염이 심했다. 오전 11시(한국시간) 현재도 서울은 155를 기록, 10위권 내(8위)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같은 시각 부산(117)과 인천(117)도 공기품질지수 순위에서 각각 11위와 12위를 기록했다. 이 시각 1위는 방글라데시 다카(192)가 차지했고 인도 뉴델리(186)와 몽골 울란바토르(168)가 2위와 3위로 뒤를 이었다. 인도 콜카다(167), 중국 청두(165)와 베이징(157)이 각각 4, 5, 6위를 기록 중이다.

AQI는 대기 중 미세먼지(PM10), 초미세먼지(PM2.5), 일산화탄소(CO), 이산화질소(NO2), 이산화황(SO2) 대기오염물질의 양을 종합해 산출하는 지표다. 수치가 높을수록 대기오염이 심하다는 뜻이다.

조아름 기자 archo1206@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송영무 ‘그런 세계’ 들여다보니… 방산비리 카르텔 뒤엔 '장군 전관예우'
[Live] 한승희 국세청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양승태씨…” 판사들의 막말
천홍욱 관세청장 “최순실ㆍ고영태 만난 적은 있다”
학교로… 설명회로… 교육현장, 대수술 앞두고 ‘혼돈’
콜롬비아 유명 관광지서 유람선 침몰...최소 3명 사망 30명 실종
“내 인생 내가 알아서 한다”며 비행 일삼는 아들, 도저히 감당이 안돼요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