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02 19:48

수원 삼성, 부천FC 출신 검증된 공격수 바그닝요 영입

등록 : 2018.01.02 19:48

바그닝요./사진=수원 삼성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수원 삼성이 챌린지(2부리그) 부천FC에서 뛰던 브라질 출신 공격수 바그닝요(28)를 영입했다.

수원 구단은 "바그닝요를 부천FC에서 완전 이적으로 데려왔다"며 "바그닝요는 최전방뿐만 아니라 공격형 미드필더와 윙어 자리도 소화할 수 있고 개인기와 골 결정력을 두루 갖춘 선수다”고 2일 전했다.

바그닝요는 지난 2016년 부천FC를 통해 K리그에 입성했다.

데뷔 첫 시즌에 36경기에 출전해 9골 3도움을 기록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2017시즌에는 28경기에 나서 12골 1도움으로 득점랭킹 3위에 올랐다.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바그닝요는 3일부터 시작되는 수원의 제주 전지훈련부터 합류할 계획이다.

지난 시즌을 끝으로 조나탄과 산토스 등 주전 외국인 공격수들과 작별한 수원은 지난달 29일 측면 미드필더인 크리스토밤(27·브라질)을 영입한 데 이어 바그닝요까지 합류시키면서 새 시즌 준비에 속도를 붙이고 있다.

한편 수원은 최전방 공격자원으로 지난 시즌까지 FC서울에서 맹활약한 데얀(37·몬테네그로)과도 영입 협상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2018 트렌드①] 2018년 한국영화 라인업 미리보기

'투수 FA 최고액' 차우찬이 '외야수 FA 최고액' 김현수에 거는 기대

신태용호의 향후 6개월 키워드는?…'체력ㆍ손흥민 파트너ㆍ반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