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정지용 기자

등록 : 2017.07.13 00:55
수정 : 2017.07.13 00:58

야3당 김이수 청문보고서 14일 채택 추진

등록 : 2017.07.13 00:55
수정 : 2017.07.13 00:58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이 12일 낮 청와대에서 열린 5부 요인 초청 오찬 간담회에 참석하기 위해 입장하며 청와대 장하성 정책실장과 얘기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국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는 14일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채택에 나서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유한국당은 13일 김 후보자 청문보고서 채택을 논의하기 위해 14일 오전 전체회의를 열기로 하고 여야 간사에 회의 개최 일정을 통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등 야3당 원내대표는 최근 이틀 동안 수시로 접촉하며 김 후보자에 대한 표결 절차에 들어가기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보인다.

야3당은 14일 적격ㆍ부적격 의견을 병기해 청문보고서를 채택하고, 18일 국회 본회의에서 박정화 조재연 대법관 후보자와 함께 임명동의안을 표결에 부친다는 계획이다. 다만 임명동의안이 국회를 통과하려면 재적 의원 과반인 150석의 찬성이 있어야 하는데, 민주당은 120석에 불과하고, 캐스팅보트를 쥔 국민의당(40석)이 반대표를 던진다면 임명동의안은 부결된다.

정지용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